에어컨설치업체 안내

인천광역시

032-467-6004

경기수원시

031-239-3196

경기화성시

031-377-6855

경기안산시

경기오산시

경기용인시

031-377-6855

경기성남시

경기시흥시

010-9266-5975

경기부천시

032-204-8010

전국 에어컨업체 안내


총 게시물 230건, 최근 0 건
   
나를 지켜주는 음주수칙
글쓴이 : 프로 날짜 : 2010-01-10 (일) 00:36 조회 : 9321
A. 과음, 폭음을 피하라

과음과 폭음은 신체적, 정신적으로 커다란 손상을 가져 오며 여러가지 병의 원인이 된다. 각종 간질환, 위장병, 심장질환 뿐 아니라 뇌세포의 손상까지 야기시킨다. 또한 그로 인한 건강과 자제력의 상실은 가족과 대인관계에 피해를 주기도 하고 사회생활에 치명적인 결과를 낳기도 한다.

B. 첫잔은 오래, 그리고 천천히 마셔라

농도 높은 술을 첫잔부터 단숨에 마시면 위염이나 위 점막에 가벼운 출혈을 일으킬 수도 있고 몸 전반에 무리를 주게 된다. 원샷처럼 급히 마시는 술은 알코올의 혈중농도를 급속히 높여 중추신경과 호흡중추를 빠르게 마비시켜 급성알코올중독이 될 수 있다. 또한 그렇게 계속 마시게 되면 뇌의 마비가 진척되어 혼수상태로 사망에까지 이를 수도 있다. 편안한 마음으로 첫잔부터 천천히 마시길 권한다.

C. 거절하고 싶을 때는 거절하라

어떤 술을 마시든 그것은 나의 마음이다. 술을 더 마실 것인가 그만 마실 것인가도 나의 결정에 달려있다. 아무리 약한 술이라도 더 이상 마시고 싶지 않을 때는 거절하는 것이 좋다.

D. 안주를 잘 먹으면서 마셔라

술자리는 늘상 빈속에 시작하는 경우가 보통이다. 공복에 마시면 알코올의 흡수속도가 빨라지고 혈중 알코올농도는 급격히 상승한다. 또한 술 마신 뒤 컨디션을 나쁘게 하고 위 점막에 자극을 주기도 한다. 음주 전에 반드시 음식을 먹어두거나, 건배 뒤에 일단 잔을 내려두고 안주를 먹도록 해야 한다.

지방에 많은 음식은 지방간의 원인이 될 수 있고 고단백질 음식은 간장의 알코올 해독에 에너지원 구실을 한다. 또한 안주를 많이 먹게 되면 반대로 음주의 양이 줄어들게 되어 일석이조의 효과가 있다.

E. 술 마시며 피는 담배는 독이다

니코틴은 알코올에 잘 용해된다. 그래서 술 마실 때 담배까지 피우면 술이 더 빨리 취하고 녹초가 된다. 니코틴 외에도 담배에 포함된 각종 유해물질과 발암물질이 알코올에 열심히 용해되어 알코올로 인해 저항력과 암 발생 억제력이 감소된 몸을 공격한다.

술을 마시면서 담배를 많이 피우는 사람은 구강암, 식도암, 후두암등에 걸릴 위험성이 높다. 술마실 땐 담배대신 즐거운 대화의 꽃을 피우는 것이 좋다.

F. 대화를 안주 삼아 마셔라

혼자서 술을 마시면 속도도 빨라지고 양도 많이 마시게 된다. 기분이 나쁠 때 주로 혼자 마시게 되는데 그만큼 빨리 취하게 되고, 감정이 격앙되어 좋지 않은 결과를 유발하기도 한다. 여러 사람과 즐거운 대화를 나누며 마시면 대화만큼 덜 마시게 되고 기분도 좋게 되어 몸과 마음이 상하는 것을 막을 수도 있다.

G. 무리하게 술을 권하지 마라

술자리에서는 다른 사람의 의견을 존중하고 술을 억지로 강요하지 말아야 한다. 사람마다 그날 컨디션과 상황, 주량 등이 다 같을 수 없기 때문이다. 지나친 강요는 결국 상대방의 생활 리듬과 건강을 훼손시키고 가정에 문제를 야기시키는 등 해만 끼칠 따름이다.

H. 술이 세다고 자만하지 마라

술을 마실수록 늘기는 하지만 알코올 저항력이 높아지는 것은 아니다. 술이 세다고 자랑하는 사람들 중 술에 강한 체질이 있긴 하지만 엄청난 알코올에 끄떡없는 「슈퍼간」은 없다. 술 앞에 겸손하라.

i.임산부는 절대 마시지 마라

임신 중에 술을 마시면 자기자신은 물론 태아에게까지 치명적 피해를 입힌다. 혈중 알코올이 태반을 통과하여 곧바로 태아에게로 가는데 이때 태아의 혈중농도는 모체와 같다. 독성이 강한 아세트 알데히드 등도 똑같이 태아에게 전달되므로 유산이나 조산의 위험도 많지만, 발육장애, 지능장애, 안모(顔貌)이상, 언청이와 같은 기형아를 낳을 가능성이 높다. 특히 태아의 기관이 형성되는 임신 3개월 경은 특히 조심해야 하고, 소량의 음주로도 장애아를 출산할 경우가 있다는 사실을 명심하기 바란다.

J. 간을 쉬게 하라

간이 분해할 수 없을 정도로 많은 알코올을 섭취하면 아세트 알데히드가 분해되지 않고 간장에 남아, 간조직을 자극하거나 지방분을 쌓이게 하여 간장질환을 야기시킨다. 과음했다 싶으면 2~3일 정도는 절대로 술을 마시지 말고 간장에 쌓인 지방분이 해독되도록 해야한다. 만일 쉬지않고 계속 마시면 지방간에서 알코올성간염, 간경변, 간암으로 발전하게 된다.

K. 약과 함께 절대 마시지 마라

약을 복용하면서 술을 마시면 간은 약과 알코올 두가지를 동시에 대사하지 않으면 안된다. 알코올이 간에 들어오면 알코올은 우선적으로 분해된다. 자연히 약의 분해가 늦어져서 혈중에 오래 정체하기 때문에 약의 작용이 과하게 나타난다. 반드시 사고가 나는 것은 아니지만 간과 위 등에 과중한 부담을 주고 심각한 부작용이 생길 수 있는 음주시의 약물복용은 절대 피해야 한다.

L. 체질을 알고 마시자

술은 무턱대고 마실게 아니라 자신의 체질을 확인하고 마셔야 한다. 남들과 맞추려다 간을 망가뜨리기 십상이기 때문이다. 드링크만 마셔도 취하는 사람은 술이 받지 않는 체질이다. 술이 세지려고 노력하는 것은 금물. 자꾸 마시다 보면 주량은 늘지만 그만큼 아세트 알데히드도 증가하여 간을 상하게 된다.

조금만 마셔도 숨이 가쁘고 얼굴이 붉어지는 사람 역시 알코올 2차 분해효소인 ALDH와 보효소인 NAD의 선천적 결핍자임으로 술을 조금이라도 지나치게 마시면 위험할 수도 있다.

M. 음주운전은 살인기도나 다름없다

운전은 뇌와 손발이 감각적으로 호흡을 맞춰야 하는 고난도의 기술이다. 작은 실수로도 자신과 다른 사람의 생명을 잃게 할 수 있다. 그런데도 시각과 감각을 무뎌지게 하는 술까지 마시고 운전한다는 것은 정말 위험한 일이다. 술을 마시면 감각기관이 느낀 것을 뇌로 잘 전달시키지 못하기 때문에 사고는 예약된 것이나 다름없다.

N. 음주 후 스포츠는 위험하다

술을 마시고 스키 등의 격렬한 스포츠를 하는 것은 위험하다. 술을 마시면 반사신경과 판단력이 둔해져 상처를 입거나 남을 다치게 할 수 있다. 또한 취한 상태에서의 수영도 심장에 2중 부담을 주어 심하면 사망에 이르는 경우도 있다. 또, 술에 취한 채로 사우나를 한다던가, 사우나를 하며 술을 마시는 것 역시 매우 위험하므로 피해야 한다.

   


총 게시물 230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10  공짜 영어 교육 자료 빵빵한 곳 프로 08-31 12307
209  2007년 노동부 직업별 연봉순위 미래 06-01 10599
208  국가별 전화국번 미미 06-01 17167
207  서울 전화번호 국번(번호순으로) 미미 06-01 17095
206  서울 지역 전화국번(지역별) 미미 06-01 22658
205  로또당첨 최고급 비법!! 대박 05-24 11777
204  채무 채권 관련 용어 정리 대진 02-08 12141
203  그냥 지나치기 쉬운 세탁시 주의사항 f1010 02-08 10769
202  재질에 따른 가구 손질법 프로 02-03 10902
201  더러워진 가구 손질법 프로 02-03 11523
200  입맛 돗구는 쌈과 쌈장 가희네 01-14 10749
199  우리말 처럼 잘못 사용하고 있는 일본말 발음 아시아여행 01-12 10781
198  음료/주류/과일류 칼로리표 주연 01-11 11185
197  급할때 공중전화 공짜 사용법 공짜좋아 01-11 9838
196  일본어 500 단어 쉽게 외우기 조은정보 01-10 10272
195  자동차 사고시 대처방법 조은정보 01-10 10258
194  담배에 대한 잘못된 상식들 조은정보 01-10 9330
193  틀리기 쉬운 우리말 100 우리말 01-10 9184
192  음식 열량표 프로 01-10 10432
191  나를 지켜주는 음주수칙 프로 01-10 9322
처음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책임의한계와 법적고지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이용안내